교도소 나온 이석기 “박근혜 사면, 공정과 정의 존재하는가”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 의원이 24일 오전 대전교도소에서 가석방됐다. 그는 자신은 가석방으로 나오고, 전직 대통령 박근혜씨는 사면되는 것에 대해 “과연 공정과 정의가 존재하는가”라며 “통탄스럽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9시 58분. 대전 유성구 대정동 대전교소 앞 정문에 이석기 전 의원이 모습을 나타냈다. 자신을 환영…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