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국회의장 “대선후보들 개헌 입장 밝혀야”

박병석 국회의장이 “국민통합으로 가는 길은 개헌”이라며 대선 직후 개헌논의를 해야 한다고 밝혔다. 박 의장은 6일 ‘신년 화상 기자회견’ 모두발언을 통해 “승자독식의 권력구조가 국민통합을 가로 막는 근본 원인”이라며 “결국 국민통합으로 가는 길은 개헌”이라고 강조했다. 박 의장은 이어 “대선 직후엔 본격적인 개헌…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