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화려하게 변신한 볏짚단, ‘오징어 게임’도 등장

볏짚이 도화지로 변신했다. 가을 벼수확이 끝나면 기계와 비닐을 이용해 벼를 묶어놓았다가 소 먹이로 사용한다. 이를 흔히들 사람들은 ‘공룡알’이라고 부르기도 하지만, 정확한 명칭은 ‘곤포 사일리지’라고 말한다.9일 홍성에서 광천으로 이어지는 국도 21호선 도로 한편에는 일명 공룡알을 이용한 그림이 등장해 운전자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