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수 넘치던 민주당, 선수 넘치는 국힘당

가세로 태안군수와 성일종 국회의원 간의 신경전이 충남 태안군의 지난 추석화두였다.더불어민주당은 서산태안지역위원회 명의의 성명서와 지역 곳곳에 성일종 의원의 도덕성을 겨냥한 펼침막을 곳곳에 내걸고 비난의 목소리를 높였다.반면 지난달 20일 정광섭 국민의힘 충남도의원이 태안읍 버스터미널 앞에서 ‘화천대유는…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