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물단지 된 ‘내포 쓰레기자동집하시설’

충남도가 추진한 ‘내포신도시 쓰레기자동집하시설’이 애물단지로 전락했다는 지적이다. 무려 1000억 원에 가까운 사업비를 투입했지만 기대와 달리 효과가 반쪽짜리로 하자가 있을 뿐만 아니라, 문전수거를 포함한 운영비가 매년 20억 원 이상일 것으로 알려지면서 논란만 일으키고 있다.더욱이 예산·홍성군은 “시행사인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