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중학교 교사 폭행 논란, 사과-재발방지책 마련해야”

충남 천안의 한 중학교에서 일어난 교사의 학생 폭행 논란과 관련해 지역 시민단체가 학교의 사과 및 재발방지책을 촉구하고 나섰다.촛불청소년인권법제정연대는 5일 충남도교육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A중학교에서 발생한 일은 명백한 학생인권 침해 사례이고, 그 책임은 학교에 있다”며 “충남교육청은 조사를 통해 학…

기사 더보기